기사 (4,281건)

질병관리청 예방접종전문위원회가 독감 백신 접종 후 사망 사례 26건을 분석한 결과 “백신과의 관련이 없었다”는 결론을 내렸다.독감백신 예방접종피해조사반장인 김중곤 서울의료원 소아청소년과장은 24일 질병청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지난 22일까지 들어온 사망신고 사례 26명의 사망과 백신과의 인과관계를 검토한 결과 6명은 사망과 백신이 전혀 관계없는 것으로 결론 내렸다”고 밝혔다. 그는 또 “나머지 20명도 백신과의 관계가 정확히 입증될 수 없었다”면서 “백신과 사인과의 관계는 거의 없다고 판단했다”고 덧붙였다.‘사망과 백신이 전혀 관계

환경·질병 | 정자연 기자 | 2020-10-24 17:21

올해 인플루엔자(독감) 백신 접종을 받은 뒤 발열 등 이상 반응이 있다고 보건당국에 신고된 사례가 1천 건을 넘어섰다.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24일 ‘국가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사업 관련 브리핑’을 통해 “백신 접종 후 이상 반응이 있다고 신고된 내용은 어제(23일) 기준으로 총 1천154건이며 아직 예방 접종과의 인과성은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다.이상 반응 신고 사례 중 무료 접종이 848건, 유료 접종은 306건이다. 증상별로는 알레르기 반응 245건, 발열 204건, 국소 반응 177건, 기타 480건이다. 나머지 48건은 접종

환경·질병 | 정자연 기자 | 2020-10-24 16:24

인플루엔자(독감) 백신 접종 후 사망한 사람이 48명으로 늘었다.질병관리청은 그러나 사망과 백신 접종 간의 직접적 인과성이 확인되지 않았다며 접종을 일정대로 계속 진행키로 했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24일 독감백신 브리핑에서 이 같은 입장을 밝혔다.질병청에 따르면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자는 이날 오후 1시 기준 48명으로 집계돼 전날(36명)보다 12명 늘었다. 연령대를 보면 70대가 23명으로 가장 많고 이어 80대 이상 18명, 60대 미만 5명, 60대 2명이다.질병청은 최근 백신 접종 후 사망자가 늘어나자 전날에 이어 이날

환경·질병 | 정자연 기자 | 2020-10-24 16:16

방역당국이 국내에서 개발 중인 코로나19 항체 치료제가 국내 환자에서 분리한 6개 바이러스 그룹에서 모두 효과를 보였다는 연구 결과를 24일 발표했다.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부본부장은 이날 충북 오송 질병관리청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항체 치료제 개발과 관련 “국내 분리주 6개의 유전형 전체에 대해 세포 수준에서 방어 능력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말했다.코로나19 바이러스는 아미노산 차이에 따라 여러 그룹으로 구분하는데, 이 가운데 국내 환자의 검체에서 분리한 코로나19 바이러스 유전형은 S, L, V, G, GH, GR

환경·질병 | 박준상 기자 | 2020-10-24 15:50

23일 하루 경기도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 35명이 추가됐다. 24일 0시 기준 도내 누적 확진자는 5천126명이다.23일 도내 신규 확진자 35명 중 국내 발생은 32명, 해외 유입은 3명이다. 지난 22일 103명이 확진된 지 하루만에 다시 두 자릿수로 내려갔다.남양주 행복해요양원에서 11명이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방역 당국은 해당 요양원이 입주한 건물 전체를 코호트(동일 집단) 격리 조치했다. 현재 건물 내 6개 요양원에 대한 전수 검사를 진행 중이다.노인보호시설인 어르신세상만안센터와 군포 남천병

환경·질병 | 장영준 기자 | 2020-10-24 14:29

질병관리청이 인플루엔자(독감) 예방 접종을 지속하기로 결정했다.보건당국에 신고된 사망 사례들과 백신과의 연관성이 확인되지 않았다는 설명이다.질병관리청은 23일 "금일 예방접종피해조사반회의를 개최해 사망 신고사례 26건(중증사례 사망 1건 포함)에 대해 심의한 결과, 백신접종과의 직접적인 연관성은 확인되지 않았다"며 "예방접종을 중단할 상황은 아니라고 판단했다"고 밝혔다.이어 "예방접종전문위원회는 추가적인 분석자료 검토를 위해 24일 오전 회의를 개최해 향후 접종 계획에 대해서 논의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한편 이날 오후 1시

환경·질병 | 정자연 기자 | 2020-10-23 20:34

질병관리청은 23일 오후 1시 기준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자가 36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이들 36명 중 중증으로 신고됐다가 사망한 사례는 2명이다. 전날 오후 4시에 발표한 수치 대비 사망자는 9명이 늘었고 중증 신고 후 사망사례는 1명 증가했다.관련 사망자가 늘었지만 독감백신 접종과 사망 원인 간의 인과관계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 질병청도 사망자 36명에 대해 “백신 예방접종과 사망 사이의 연관성이 밝혀지지 않은 단순 신고 통계”라고 선을 그었다.실제로 일부 사례는 부검 등을 통해 정확한 사인이 확인됐다. 지난 16일 인천에서

환경·질병 | 정자연 기자 | 2020-10-23 15:46

전국에서 독감백신을 맞은 뒤 사망한 사례가 잇따르고 있다.23일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정부는 독감(인플루엔자) 백신 접종 후 사망자가 이날 0시까지 총 32명인 것으로 파악했다. 전일 대비 12명 증가한 수치다.앞서 지난 16일 인천에서 17세 청소년의 첫 사망사례가 나온 후 불과 일주일 만이다. 이후 고령층을 중심으로 전국에서 사망사례가 나오고 있는데 경기도에선 지금까지 3명이 사망했다.1명은 광명시보건소에서 독감백신을 접종한 50대 서울시민이며, 1명은 고양시보건소에서 접종한 80대 고양시민이다. 이어 전날 성남에서도 80대 성남

환경·질병 | 정자연 기자 | 2020-10-23 15:09

요양원과 병원, 가족모임 등에서 무더기로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경기지역 코로나19 확진자가 2개월 만에 세자릿수를 넘어섰다.경기도는 23일 0시 기준 도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5천91명이라고 밝혔다. 전일 대비 103명 늘어난 수치이며, 일일 확진자 수가 100명대를 보인 것은 지난 8월28일(115명) 이후 56일 만이다. 또 지난달 17일 누적 확진자 4천명대에 들어선 데 이어 36일 만에 5천명대를 넘어섰다.남양주의 한 요양원에선 전날 입소자와 종사자 35명이 한꺼번에 확진되는 집단감염이 발생했다. 입소자 1명이 확진 판

환경·질병 | 장희준 기자 | 2020-10-23 13:10

안양시는 집단감염이 발생한 어르신세상 만안센터와 관련해 4명이 추가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3일 밝혔다.확진자 4명(안양시 246~249번)은 어르신세상 만안센터 이용자 1명과 기존 확진자들의 가족 3명이다.이번 집단감염은 안양 일가족에서 처음 전파된 뒤 어르신세상 만안센터와 군포 남천병원으로 확산했다. 앞서 지난 20일 안양시 224번 환자가 최초로 확진 판정을 받았고 이후 함께 사는 225~227번 환자가 감염됐는데, 이 가운데 227번 환자는 어르신세상 만안센터 이용자였다. 또 226번 환자는 남천병원 간병인으로

환경·질병 | 박준상 기자 | 2020-10-23 13: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