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7,793건)

조선시대 읍성은 지방의 행정ㆍ경제ㆍ군사의 중심지로 고을을 지키는 방어 시설이자 백성들의 터전이었다. 이를 증명하듯 , , 등에는 조선시대 각 지역마다 중심지에 축조된 수많은 읍성들이 기록돼있다.수원화성박물관은 개관 10주년을 맞아 조선시대 각 고을의 중심지였던 읍성을 조명하며 수원화성을 다시 한번 조명하는 전시 을 오는 30일까지 연다.박물관 1층 기획전시실에서 열리는 이번 전시는 수원시박물관과 국립중앙도서관, 국립고궁박물관, 서울대 규장각한국학연구원, 계명

공연·전시 | 권오탁 기자 | 2019-06-19

무대에 오르는 세브달리자(Sevdaliza)는 네덜란드 트립합 뮤직의 아이콘이다.트립합은 ‘Tripped’와 ‘Hiphop’의 합성어로 ‘약에 취한, 몽환적인’ 힙합이라는 뜻을 담고 있다. 트립합 씬의 떠오르는 샛별로 불리는 세브달리자는 가수이자 작곡가, 감독 등으로 활약 중인 아티스트다.2014년 데뷔 싱글 ‘클리어 에어(Clear Air)’로 싱어송라티어의 길을 시작했다. 세브달리자 특유의 허스키한 보컬과 오묘한 분위기의 베이스 라인은 유니크한 세브달리자 만의 음악을 만들어냈고, 이후에도 자체 레이블을 통해 음원을 발표하고 있다

공연·전시 | 송시연 기자 | 2019-06-19

진혼곡(레퀴엠)이 주는 분위기는 사뭇 진지하고 무겁다. 떠나간 이를 기림과 동시에 넋을 위로해야 하기 때문에 진입 장벽이 높지만 그 안에 담긴 예술성은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늘 마니아 층을 형성해왔다. 수원시립합창단은 오는 27일 제172회 정기연주회 (안톤 라이하-레퀴엠)을 통해 레퀴엠의 예술성을 다시 한번 재조명한다.이번 공연은 박지훈 예술감독의 지휘 아래 이날 오후 7시30분부터 수원SK아트리움 대공연장에서 열리며 안톤 라이하의 레퀴엠을 선보이게 돼 주목을 받고 있다. 특히 이번 달이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순국선열의 넋을 위로하

공연·전시 | 권오탁 기자 | 2019-06-18

이름부터 독특하다. 음악은 더 독특하다. 쉽게 넘길 수 없을 만큼 귀에 쏙쏙 박히는 노랫말은 해학적이다. 제목부터가 인 노래는 조선시대 명필 한석봉 선생을 애타게 부른다. 동요 도 나약한 민중의 부조리극 담아 재해석했다. 불나방스타쏘세지클럽은 한 마디로 개성 넘치는 밴드다.이들은 화가이자 뮤지션인 조까를로스(조문기)를 중심으로 2005년 결성했다. ‘얼터너티브 라틴 음악’을 추구하던 불나방스타쏘세지클럽은 결성한 지 4년 만에 첫 EP 앨범 와 정규앨범 를 발표했다. 라틴 음악을 뿌리에 두고

공연·전시 | 정자연 기자 | 2019-06-18

럭스(RUX)는 대중들에겐 ‘못다 핀 꽃 한 송이’라는 말이 어울리는 그룹이다. 팬들의 기대가 많았고, 아직 럭스가 보여줄 음악적 이야기가 많다는 뜻이다. 멤버들이 고등학교를 갓 졸업한 1999년, 로 데뷔했다. 사회 체제에 대한 불만을 음악을 통해 표현한 이들은 대중들에게 그들의 이름을 각인시킨다. 이후 멤버들은 군 복무를 마치고 돌아와 2003년 로 대중들에게 시대를 대변하는 록 밴드로 인정받는다.멤버들 스스로 음반작업을 모두 해낸 작품이었다. 이후 등이 히트하면서

공연·전시 | 정자연 기자 | 2019-06-17

기존의 공연장과는 다른 무대인 아트트럭에서 공연이 펼쳐지게 돼 도민들의 이목이 쏠린다.더욱이 이번 공연이 열리는 용인에서는 지난해 스윗소로우, 김종환 저글링 아티스트 등 다양한 예술인이 참여해 큰 인기를 끈데 이어 올해는 갈라쇼의 향연이 열리게 돼 벌써부터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용인문화재단은 공연을 오는 22일 선보인다.이날 용인시청 광장에서 밤 8시부터 열리는 이번 공연은 4.5t 규모의 대형 트럭을 개조해 이동식 공연 무대 ‘아트트럭’으로 활용한다. 용인 생활권 인접 장소에

공연·전시 | 권오탁 기자 | 2019-06-17

김포문화재단이 다음달 17일과 23일 두 차례에 걸쳐 ‘김포 역사토크 콘서트’를 개최한다.이번 토크 콘서트는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각각 만화 ‘35년과 영화 ‘군함도’를 소재로 일제강점기 우리나라의 역사를 기억하는 자리로 마련됐다.첫 회차는 청소년 역사교육 필독서로 인기를 끈 만화 ‘박시백의 조선왕조실록’의 저자 박시백 만화가와 함께 만화 ‘35년’으로 보는 3·1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를 주제로 100년 전 독립운동의 발자취를 살펴볼 예정이다.마지막 회차는 KBS ‘역사저널 그날’, tvN ‘어쩌다 어른’ 등을

공연·전시 | 양형찬 기자 | 2019-06-17

● 공연무용극 6월 21~22일 경기도문화의전당 대극장/ 경기도립무용단의 제41회 정기공연이다. 우리 춤을 계승하는 경기도립무용단과 현대적 감성을 춤으로 표현하는 안무팀이 만나 현대와 전통의 ‘무용의 공전(公轉)’을 이야기한다. 공연에서는 아트프로젝트보라의 ‘시(時)가 시간 바깥에 있다’와 고블린파티의 ‘오물놀이’ 두 작품을 선보인다. 전통과 현대가 어우러지는 독특한 무용극을 만날 수 있다. 연극 6월 21~23일 경기도문화의전당 소극장/ 임시정부 수립과 3ㆍ1운동 100주년을 기념해 특별 제작된

공연·전시 | 경기일보 | 2019-06-17

록의 전설이자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로 대한민국을 흔들어놓은 ‘퀸(QUEEN)’이 첫 단독 내한 공연을 펼친다.현대카드는 내년 1월 18일과 19일 양일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현대카드 슈퍼콘서트 25 QUEEN’을 개최, 13일 첫번째 티켓팅을 시작했다.현대카드 소지자는 이날 낮 12시부터 인터파크와 예스24에서 사전예매를 할 수 있고, 일반예매는 내일(14일) 낮 12시에 진행한다.현대카드로 결제시 2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이번 공연은 다음달 캐나다 벤쿠버에서 시작되는 퀸 월드투어의 일환이다. 프레디 머큐리 대신 가

공연·전시 | 구예리 기자 | 2019-06-13

우리는 영화 , 등을 통해 때 묻지 않은 영혼을 가진 청소년들이 펼치는 음악의 향연을 간접적으로 맛본 바 있다. 현실에서는 각종 오디션 프로그램을 통해 이하이, 악동뮤지션 등 청소년 연령대에 데뷔한 가수들에게서 순수함과 열정 등을 느낄 수 있었다.수원시립교향악단(수원시향)도 미래의 음악 거장이 될 꿈나무들에게 기회와 음악적 자산을 주고자 을 오는 20일 열게 돼 주목을 받고 있다.이날 수원SK아트리움 대공연장에서 열리는 이번 공연은 지난 2003년부터 시작해 16년째 이어져

공연·전시 | 권오탁 기자 | 2019-06-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