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릉빈가소년소녀합창단 창단공연 마련
가릉빈가소년소녀합창단 창단공연 마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맑고 천진난만 소년소녀들이 깨끗한 목소리로 부처님의 자비를 찬불가로 전하는 공연이 열린다.



대한불교 조계종 수원포교당(주지 성관스님) 불교문화원이 12월15일 오후7시 경기도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가릉빈가소년소녀합창단의 창단공연을 마련한다.



어린이들에게 새로운 희망을 주고 새천년 문화를 이끌 꿈나무를 발굴해 어린이들의 순수한 모습을 통해 부처님의 자비와 희망을 전할 목적으로 창단된 가릉빈가소년소녀합창단은 수원지역의 초등학교를 기반으로 지난 97년8월 1기 단원을 결성 후 현재 3기까지 모집된 단원들과 지난 6월 흡수된 대한불교 소년소녀합창단원으로 구성돼 있다.



가릉빈가소년소녀합창단이라는 명칭으로 이번에 처음 창단공연을 갖지만 지금까지 년 6회 정도 꾸준히 공연을 해왔으며 지난 96년 12월에는 창작국악 교성곡 ‘불밭에 피는 꽃(작곡:김희정)공연에 참여한 바 있다. 특히 지난 5월19일 조계사에서 있었던 불교인권문화제 공연에서는 함께 참여했던 다른 출연진보다도 더 큰 환호와 박수를 받는 등 큰 호평을 받아왔다.





이번 공연은 1부와 2부로 나뉘어 열리는데 1부 순서는 ‘이 작은 생명은’, ‘보시하는 마음’ ‘부처님이 계신 나라’, ‘절에 갔었네’등으로 꾸며지는 ‘아름다운 우리절 재미있는 법문’, 2부는 ‘함께 하는 음악회’순서로 ‘찔레꽃’, ‘파파게노’, ‘연날리기’, ‘향연’, ‘추억’ ‘한오백년’등이 공연된다.



또 가릉빈가 어머니 합창단, 테너 손현승, 국립창극단원 박애리씨가 특별출연해 꾸미는 공연도 마련된다. /박인숙기자 ispark@kgib.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