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경기도지사 공약실천계획서 ‘전국 최고’
이재명 경기도지사 공약실천계획서 ‘전국 최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니페스토실천본부 평가 ‘최우수 등급’
사회적 안전망 구축·기본소득 등 호평
84조 막대한 예산엔 ‘안정성 문제’ 지적
▲ 이재명 경기도지사. 경기일보 DB

민선 7기 경기도 로드맵을 제시한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공약실천계획서가 전국 최고 수준인 것으로 평가받았다. 사회적 안전망 구축, 기본소득 구현 등 84조 원 규모의 365개 과제가 경기도민들의 실질적 혜택을 위해 마련됐다는 분석이다.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는 23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민선 7기 전국 시ㆍ도지사 공약실천계획서’를 발표했다. 이번 평가는 지난 1월부터 전국 17개 시ㆍ도지사를 대상으로 종합구성(종합 내용)ㆍ개별구성(세부 내용)ㆍ민주성 및 투명성ㆍ웹 소통(홈페이지 내 정보)ㆍ공약 일치도(선거 공약과 현재 공약실천계획서의 일치 여부) 등 5개 분야에 걸쳐 이뤄졌다. 그 결과는 SA(총점 90점 이상)부터 D등급까지 5개 등급으로 분류됐다.

경기도는 서울, 광주, 세종, 전북, 경북 등과 함께 SA등급(최우수)을 받았다. 평가단은 이 지사의 공약에 대해 도민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주는 실천과제로 구성됐다는 점을 강점으로 평가했다. 소방인력 확충, 공공의료 인프라 강화 등 사회적 안전망 구축 부분과 기본소득 정책도 돋보인다고 분석했다. 또 시ㆍ군의 공약실천 사업 참여와 소통 기회 확대 등에 대한 기대감도 덧붙였다.

이와 관련, 도는 민선 7기 공약실천계획서에 ‘새로운 경기 공정한 세상’을 비전으로 ▲도민이 주인인 경기도 ▲삶의 기본을 보장하는 경기도 ▲혁신경제가 넘치는 경기도 ▲깨끗한 환경ㆍ편리한 교통ㆍ살고 싶은 경기도 ▲ 안전하고 즐거운 경기도 등 5대 분야 365개 공약을 담았다. 총 예산은 84조여 원이며, 이는 민선 6기 공약 예산(41조여 원)의 2배를 넘는 수치다.

다만 막대한 공약 예산에 대한 안정성 문제가 지적됐다. 전국 최대 규모인 84조 원(2위인 서울은 62조 원) 중 국비 비중이 62.98%나 차지하기 때문이다. 전국 평균(53.18%)을 10%p가량 웃도는 수준이다. 이로 인해 도비 비중은 5.05%에 불과, 전국 평균(16.67%)을 크게 밑돌았다. 이밖에 국세ㆍ지방세 세입구조 개선 지연, 지역경제 악재 등 외부 위협요인도 거론됐다.

이재명 지사는 이번 평가결과에 대해 “공약은 도민과의 약속이고 이를 이행하는 것은 공직자의 책임과 의무”라며 “성실하게 공약을 이행하며 도민과 함께 ‘새로운 경기 공정한 세상’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여승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