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들생각' 이파니 서성민 부부의 육아 고충
'애들생각' 이파니 서성민 부부의 육아 고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이파니가 서성연 부부가 육아에 대한 고충을 토로했다. tvN '애들생각' 방송 캡처
가수 이파니가 서성민 부부가 육아에 대한 고충을 토로했다. tvN '애들생각' 방송 캡처

가수 이파니가 서성민 부부가 육아에 대한 고충을 토로했다.

23일 방송된 tvN 예능 '애들생각'에서는 이파니 서성민 부부 가족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이파니는 "저희는 재혼가정인데 아들이 13살이 되니까 반항기가 시작되더라"며 "둘째 신경 쓰기도 바쁜데 형빈이가 사춘기가 되니까 반항기가 온 것 같다"고 말했다.

이파니는 "제가 1년 정도 키우고 안정돼 데려오기까지 4년 동안 다른 집들을 전전하다 보니 아이가 눈치를 보고 누군가에게 사랑받고 싶어 하는 게 있다"고 고백했다.

이어 서성민은 "제가 형빈이를 처음 봤을 때 나이가 26이었다. 너무 어린 나이에 5살이라는 아들이 생겼다"며 "제 주위에 누구를 볼 사람이 없었다. 모르는 상황에서 어떻게 애를 키워야 하는지 전혀 몰랐다. 솔직히 지금도 잘 모르겠다"고 속내를 털어놨다.

한편, 2006년 플레이보이 모델 선발대회 1위로 데뷔한 이파니는 각종 예능과 연극, 가수로까지 활동했다. 지난 2006년 21살 나이에 결혼했지만, 1년 6개월 만에 이혼한 그녀는 2012년 재혼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