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좋다' 김가연, 함소원 진화 위한 육아도우미로 나서
'사람이좋다' 김가연, 함소원 진화 위한 육아도우미로 나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 김가연이 함소원 진화 부부를 위해 육아도우미로 나섰다. 방송 캡처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 김가연이 함소원 진화 부부를 위해 육아도우미로 나섰다. 방송 캡처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 김가연이 함소원 진화 부부를 위해 육아도우미로 나섰다.

23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함소원 진화 부부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김가연이 함소원 진화 부부를 찾았다. 김가연은 "연예인이 되기 전 연기 학원에서 만났다"며 20년 넘는 인연을 공개했다.

이어 "아기 낳고 한 번 도 와보지도 못하고 급하게 아기 용품 뭐 필요하다고 해서 급하게 알려주고 그랬다"며 "친정 엄마의 마음 같다"고 덧붙였다.

김가연은 함소원 딸 혜정이의 기저귀를 갈아주며 육아도우미로 노하우를 전수했다.

또 김가연은 진화에 대해 "20대 남자라고 보이지 않을 만큼 섬세하다"며 "완벽하지는 않지만 하려고 하는 모습이 좋은 것 같다"고 극찬했다.

이어 "저런 마음조차 없으면 사실 하기가 쉬운 게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