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동대, 어린이 창의미래학교 개교 창의적 어린이 양성에 나서
경동대, 어린이 창의미래학교 개교 창의적 어린이 양성에 나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동대학교는 양주 메트로폴캠퍼스에 어린이 창의미래학교를 열고 양주시 소재 초등학교 3학년 학생 25명을 대상으로 4차 산업혁명시대 최신 과학체험 교육을 실시하는등 창의적 어린이 양성에 나섰다.

경기도교육청이 주관하는 경기꿈의학교사업 중 하나로 선정된 어린이 창의미래학교는 지난 20일부터 수업을 시작해 7월 말까지 매주 토요일마다 총 17회에 걸쳐 진행된다.

수업은 경동대 교수와 분야별 전문가가 함께 진행하며 유소년 드론축구, 3D프린팅 캐릭터 및 악세서리 만들기, 어보이더봇(장애물 회피 로봇) 프로그래밍과 조립, 로봇 댄스 및 씨름대회, 천문대 우주체험 등 다양하게 편성됐다.

양주덕현초교 3학년 이서현 학생 어머니는 “집 앞에 있는 대학에서 창의교육을 한다는 소식을 듣자마자 신청해 겨우 입학했다”며 “커리큘럼이 잘 짜여있어 창의력 함양과 아이 진로선택에 큰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양주=이종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