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 서울 해장국 큰 아들 집’ 정창교 회장 사랑의 도시락 1000개 전달
'양평 서울 해장국 큰 아들 집’ 정창교 회장 사랑의 도시락 1000개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군면 소재 양평 서울 해장국 큰 아들 집을 운영하는 정창교 (주)정금F&C 회장은 25일 개군면과 양평군 관내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하여 ‘사랑의 도시락’을 기부했다.

정창교 회장은 “끼니를 거르는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평소에 걱정했다. 이번 도시락 기부를 계기로 복지에 관한 관심과 나눔 문화가 확산하기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이날 전달된 약 220만 원 상당의 도시락 1,000개는 개군면의 저소득층·독거노인·장애인 가정과 양평군종합사회복지관 푸드뱅크에도 전달되어 양평군 전 지역 소외계층에게도 전해질 예정이다.

이경구 개군면장은 “정창교 대표의 도시락 나눔을 통해 이웃 간의 훈훈한 정을 회복하고 이웃이 이웃에게 관심을 두는 기부 문화가 정착되기를 기대한다. 개군면의 기부문화가 더 퍼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여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양평=장세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