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의회, 곡성 세계장미축제 현장 등 벤치마킹
동두천시의회, 곡성 세계장미축제 현장 등 벤치마킹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두천시의회는 지난 16일부터 17일까지 이틀 동안 전남 곡성의 세계장미축제 및 전북 군산의 청년 푸드트럭 등의 방문 벤치마킹을 실시했다.

지난해 축제기간 30만 명이 방문, 성공적인 지역 축제 중의 하나로 손꼽히는 곡성 세계장미축제는 전국에서 개최되는 지역 축제 중 최고의 흑자액을 기록한 축제로 유명하다.

시의원들은 1천4종, 수억 만 송이 장미를 자랑하는 전국 최대 수준 규모의 장미공원을 직접 둘러보고 축제 현장 및 부대 행사장을 체험했다.

이어 다양한 먹거리와 이벤트로 관광객들의 호응을 얻고 있는 군산근대역사박물관 인근 청년 푸드트럭존 현장을 방문, 운영현황 등 동두천시에 접목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 및 아이디어를 연구했다. 이성수 의장은 “지역 축제가 나아갈 방향을 모색해 보는 동시에 시를 대표할 콘텐츠의 개발이 필요하다는 것을 깨달았다. ‘동두천’하면 떠올릴 수 있는 브랜드 개발을 위해 적극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동두천=송진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