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김정은 DMZ에서 만날까…"최종 조율중"
트럼프-김정은 DMZ에서 만날까…"최종 조율중"
  • 구예리 기자 yell@kyeonggi.com
  • 입력   2019. 06. 30   오후 1 : 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실상 만남 성사 언급…"DMZ라 오래 못만나…짧게 인사하길 고대"
한미회담 내용엔 "경제적 균형 등 굉장히 좋은 얘기 나눴다"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청와대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확대회담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청와대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확대회담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30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DMZ 회동에 대해 "굉장히 짧게 만나는 것으로 안다"고 말하며 만남이 성사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문재인 대통령과의 한미정상회담 '1+10' 확대회담 모두발언에서 "김 위원장이 저를 만나고 싶어한다는 말을 들었다. 굉장히 잘 될 것이라 생각한다"며 "마지막 단계에서 최종적 부분들을 조율하는 것으로 안다"고 밝혔다.

그는 다만 "DMZ에서 만나는 것이라 오래 만나지는 못하는 것으로 안다. 짧게 인사를 건넬 수 있기를 고대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트럼프 대통령은 "문 대통령과도 굉장히 좋은 관계를 유지하고 있고, 이 부분에 대해 양국이 고마워하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이런 일들에 대해 다들 존중해주는 것은 아니지만, 저희가 한 일은 대단한 일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언론(프레스)는 이 부분에 대해 관심이 없겠지만, 저는 굉장히 흥미롭게 생각한다"고 언급하기도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굉장히 좋은 회의를 가졌다. 경제적인 균형이라든가, 다른 문제들에 대해서 얘기했다"며 "굉장히 잘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