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지연 폭로…"전소민, 취하면 시비 걸어"
임지연 폭로…"전소민, 취하면 시비 걸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런닝맨' 임지연이 전소민의 술버릇을 폭로했다. 방송 캡처
'런닝맨' 임지연이 전소민의 술버릇을 폭로했다. 방송 캡처

배우 임지연이 전소민의 술버릇을 폭로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배우 박정민 임지연 최유화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임지연은 "전소민과 함께 작업한 적이 있냐?"는 질문에 "전소민과 술자리에서만 봤다"고 답했다. 이어 "전소민은 시비를 걸더라"라고 폭로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이광수는 "소민이 취했을 때 말 시키면 못들은 척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러자 박정민은 "예전에 운동하고 있는데 전소민한테 전화가 왔다. '런닝맨' 찍고 있다고 빨리 오라고 했다. 밤 9시가 넘어서 못 간다고 하니까. 계속 전화를 하더라. 알고 보니까 '런닝맨' 촬영도 아니었다"고 이야기했다.

이에 전소민은 "이광수가 시켰다. 그 자리에 양세찬도 있었다"고 해명했으나, 이광수와 양세찬은 모른 척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