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의 축제 '2019 경기과학축전 및 제16회 수원정보과학축제'
청소년의 축제 '2019 경기과학축전 및 제16회 수원정보과학축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경기과학축전&제16회 수원정보과학축제’가 지난 18~19일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렸다.

수원시와 경기도가 주최하는 ‘2019 경기과학축전&제16회 수원정보과학축제’는 4차 산업혁명 시대 첨단 기술을 소개하고, 과학에 관심 있는 청소년들에게 꿈을 키워주는 축제다.

축제는 ▲지능형 로봇대회 ▲드론 창작대회 ▲3D 프린팅 해커톤 대회 ▲코딩 대회 등 4개 대회 12개 종목으로 진행됐다. 학생과학축제한마당과 시민 체험 한마당 등도 시민들의 발길을 끌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지난 18일 열린 개막식에서 “청소년들이 마음껏 즐기고, 교류하고, 쉴 수 있는 공간을 지속해서 만들겠다”면서 “청소년들이 하고 싶은 걸 다 할 수 있는 도시를 조성할 것”이라고 했다.

올해는 청소년이 주도적으로 축제를 준비했다. 올해 8월 위촉된 ‘청소년 자치위원회’ 위원 청소년들이 축제 프로그램 기획·전반사항을 자문하고, 아이디어를 제공했다. 또 CM송(광고음악), 홍보영상, 카드뉴스 등을 제작해 SNS로 다른 청소년에게 축제를 홍보했다. ‘청소년 문화제’는 청소년이 모든 무대 구성부터 공연까지 모든 것을 담당했다.

올해 처음 열린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사이언스 버스킹’, 과학 관련 유튜브 채널 운영자 강연, 한국나노기술원의 ‘플러렌(분자축구공) 만들기 체험’, 차세대 융합과학기술원 ‘융합문화 토크 콘서트’ 등도 호응을 얻었다. 정민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