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효진, 팬 SNS 댓글 논란 사과 "그만 화풀어요"
공효진, 팬 SNS 댓글 논란 사과 "그만 화풀어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공효진. 매니지먼트 숲
배우 공효진. 매니지먼트 숲

배우 공효진이 팬 SNS 댓글 논란과 관련해 결국 사과했다.

공효진은 23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그런 의도로 남긴 글이 아니었는데, 먼저 계정 소유주 분과 상처를 받은 많은 분들께 미안해요"라고 사과했다.

공효진은 이어 "저에겐 작품 하나 하나, 그 작품들을 좋아해주시는 모든 분들까지 다 소중합니다. 그저 예전 제 모자란 연기가 쑥스러웠어요"라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다른 오해는 없었으면 합니다. 이제 그만 화 풀어요. 제발"이라고 했다. 공효진은 사과 글과 함께 그룹 솔리드의 노래 '이제 그만 화풀어요'를 재생한 영상도 덧붙였다.

앞서 공효진은 KBS2 드라마 '상두야 학교가자' 영상을 개인 SNS에 올린 한 팬에게 "제발. 옛날 드라마 그만 소환해주시면 안되요? 부탁할게요"라는 댓글을 남겼다.

공효진의 댓글을 확인한 이 팬은 "공 배우님, 그렇게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답했다.

하지만 이후 "꽁(팬들의 공효진 애칭) 댓글을 받으셨다니 한편으로는 부럽네요"라는 다른 누리꾼의 댓글에 "사실 너무 슬퍼요. 공배우에게 죄송하네요. 좋은 뜻으로 응원 다시 할게요. 고맙습니다"라고 말하면서 논란이 커졌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