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전역에 비…수요일 아침엔 비 그치면서 쌀쌀할 듯
경기도 전역에 비…수요일 아침엔 비 그치면서 쌀쌀할 듯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요일인 10일은 경기도 전역에 새벽부터 비가 내리기 시작해 밤에는 대부분 그칠 예정이다. 비가 그친 수요일에는 찬 공기가 내려오면서 ‘꽃샘추위’를 보일 전망이다.

9일 기상청에 따르면 예상 경기도의 강수량은 5∼10㎜다. 비가 오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아지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으니 건강관리와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기상청을 당부했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6∼11도로 평년보다 5~9도가량 높겠다. 낮 최고기온은 7∼14도(평년 8∼13도)로 예보됐다.

기상청은 “10일 비가 그치고 찬 공기가 내려오면서 11일 아침은 기온이 전날보다 5도 이상 떨어지고, 바람도 불어 체감온도가 더 낮아 쌀쌀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미세먼지 농도는 경기남부지역은 ‘나쁨’ 수준을 기록하겠으며 북부지역은 오전에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까지 올랐다가 낮에 ‘좋음’∼‘보통’ 수준을 기록할 예정이다. 김해령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