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전현장25시] 통합당 주광덕 후보 유세 중 인근에 벽돌 떨어져...경찰 수사 나서
[열전현장25시] 통합당 주광덕 후보 유세 중 인근에 벽돌 떨어져...경찰 수사 나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미래통합당 주광덕 남양주병 후보 유세중 인근에 벽돌 두개가 떨어져 버스정류장 지붕이 크게 파손됐다.(주 후보 캠프 제공)


미래통합당 주광덕 남양주병 후보가 유세하던 도중에 인근에 벽돌이 떨어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3일 주 후보측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30분께 남양주시 진건읍 한 4층짜리 건물 옥상에서 벽돌 두개가 떨어졌다.

벽돌은 버스 정류장 지붕을 크게 파손하고 바닥으로 떨어졌으며, 주변에는 버스를 기다리던 승객과 지나가는 행인들이 있었으나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었다.

10여m 떨어진 곳에서는 주 후보가 거리 유세 중이었고, 바로 옆 유세차량 안에는 같은 당 시의원이 찬조 연설 중인 상황이었다.

주 후보 측은 “누군가 일부러 벽돌 두 개를 던진 것으로 보인다”고 주장했다.

경찰은 주변 폐쇄회로(CC) TV를 분석하고 탐문하는 등 여러 가능성을 놓고 수사 중이다.

 

김재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