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신청, 7월 31일 마감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신청, 7월 31일 마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기도청 전경(도지사 이재명)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신청이 이달 마감되는 가운데 누적 신청률이 96.8%로 집계됐다.

경기도는 “재난기본소득 현장 신청이 오는 31일 마감된다며 기한 내 신청해 달라”고 6일 당부했다.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신청 인원은 지난 4일 기준으로 1천285만여명, 누적 신청률은 96.8%다. 지급액은 시ㆍ군 재난기본소득을 포함해 1조9천999억원이다.

경기도 재난기본소득은 4월9일부터 온라인(신용카드ㆍ체크카드) 신청, 같은 달 20일부터 오프라인(선불카드) 신청을 시작했다. 온라인 신청은 4월30일 종료됐으며, 선불카드 현장 신청은 오는 31일까지 주민등록상 주소지 읍ㆍ면ㆍ동 행정복지센터 및 주소지 관할 농협에서 할 수 있다.

경기도 재난기본소득은 승인 후 3개월 이내 사용하면 되지만 6월 이후 신청자는 8월31일까지만 사용 가능하다. 카드로 신청해 4월11일 사용 승인 문자를 받은 사람은 3개월 후인 7월11일까지 남은 잔액을 모두 사용해야 한다.

도 관계자는 “1천340만 도민이 빠짐없이 신청할 수 있게 독려해 가계소득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 효과가 극대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여승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