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외국인인권지원센터, ‘외국인 상담매뉴얼’ 발간
경기도외국인인권지원센터, ‘외국인 상담매뉴얼’ 발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외국인인권지원센터는 도내 이주민 활동가 및 상담인력들의 상담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외국인 상담매뉴얼’을 발간한다고 21일 밝혔다.

매뉴얼은 지난 2014년에 제작 당시 담지 못한 최신 제도 및 법령 사항들을 보강했다. 또 외국인 관련 법률전문가들이 집필진에 대폭 참여해 노무관련 내용은 물론, 행정소송 등 법적분야 전문성을 더 강화했다. 매뉴얼은 ▲노동관계 ▲고용허가제 ▲이주여성 ▲출입국과 체류 ▲공법 ▲생활상담 ▲법률구조 등 7개 분야로 구성됐다. 분야별로 기본개념에 대한 정의와 함께 권리구제를 위한 구체적 진행 절차를 담았다. 특히 임금체불, 부당해고, 사업장 변경 및 재고용, 재입국, 비자변경, 연장 및 미등록체류자 구제 등 다양한 실제 상담사례를 다뤄 신규 상담사들도 쉽게 업무를 파악하고 상담을 진행할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각종 그래프와 표, 그림자료 등 정보그림(인포그래픽)을 활용, 노동시간이나 임금계산과 같이 혼동이 쉬운 내용의 이해도를 높이고 상담 Q&A, TIP, 관련 판례들도 수록했다.

상담매뉴얼 제작을 맡은 경기도외국인인권지원센터 송원 변호사는 “초심자로서 고민할 수 있는 부분을 최대한 찾아서 반영했다”며 “외국인 권리구제를 위해 첫발을 내딛은 신진 활동가들이 상담에서 부딪히는 문제의 실마리를 매뉴얼에서 찾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홍동기 외국인정책과장은 “이번 매뉴얼 발간으로 도내 외국인 주민 상담 서비스를 한층 더 강화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외국인 주민들의 권리구제를 위한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창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