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 ‘남북협력 위한 업무협약’ 체결
수원시-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 ‘남북협력 위한 업무협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염태영 수원시장(오른쪽)과 임종석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 이사장이 ‘새롭고 지속적인 남북협력을 위한 수원시와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 업무 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수원시 제공
염태영 수원시장(오른쪽)과 임종석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 이사장이 ‘새롭고 지속적인 남북협력을 위한 수원시와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 업무 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수원시 제공

수원시(시장 염태영)와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이사장 임종석 대통령외교안보특보)이 3일 남ㆍ북 도시 간 협력을 위해 손을 잡았다.

이날 양측은 ‘새롭고 지속적인 남북협력을 위한 수원시와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들은 협약에 따라 ‘공동번영’, ‘지속적이고 제도적인 협력’, ‘시민참여’를 원칙으로 ▲인도협력사업 ▲농업협력사업 ▲산림협력사업 ▲보건의료협력사업 등을 필수로 포함한 협력 사업을 제안하기로 했다.

수원시는 시와 걸맞은 북측의 협력대상 지역을 선정하고 시민들과 함께할 수 있는 5~10대 중점 협력사업을 제안하는 절차에 들어간다.

염태영 시장은 “남ㆍ북 도시가 교류 협력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어주고 물꼬를 터준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에 감사하다”며 “수원시를 비롯한 남북 도시들이 만들어갈 평화의 시대가 오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이어 임종석 이사장은 “농업ㆍ산림ㆍ보건ㆍ의료와 같은 필수협력 분야는 다른 나라에 신세 지지 말고 우리 민족의 힘으로 할 수 있어야 한다”면서 “우리나라 기초 지방정부 중 가장 규모가 크고 위상이 높은 수원시가 모범적으로 협력사업을 진행한다면 우리나라 전체에 파급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염태영 수원시장(오른쪽 4번째)과 임종석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 이사장(염태영 시장 왼쪽) 등 양측 관계자들이 협약 체결 후 함께하고 있다. 수원시 제공
염태영 수원시장(오른쪽 4번째)과 임종석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 이사장(염태영 시장 왼쪽) 등 양측 관계자들이 협약 체결 후 함께하고 있다. 수원시 제공

한편 수원시는 지난 2011년 남북교류협력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고, 2017년 남북교류협력위원회를 출범시키는 등 남북교류에 대한 준비를 했다. 또 북한 개성시와 협력방안을 모색해 왔다.

특히 2018년 평창올림픽을 앞두고 우리나라 최초의 여자실업아이스하키팀인 ‘수원시청여자아이스아키팀’을 창단해 동계스포츠 최초의 남북단일팀이 구성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등 남북한 평화협력에 이바지해왔다.

수원시 관계자는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과 업무 협약을 체결함으로써 북측과의 연락 창구가 확보되고 사업을 구체화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됐다”며 “시민들이 함께하는 내실 있는 협력사업을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정민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