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옥기술전시관, 화서사랑채, 화홍사랑채 등 수원 관내 공공한옥 시설 재개관 실시
한옥기술전시관, 화서사랑채, 화홍사랑채 등 수원 관내 공공한옥 시설 재개관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홍사랑채

수원문화재단은 수원 관내 공공한옥 시설을 재개관해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수원 관내 공공한옥 시설은 한옥기술전시관, 화서사랑채, 화홍사랑채를 말한다.

화서문 앞에 위치한 ‘화서사랑채’는 행궁동 주민자치회와 연계해 운영하는 시민을 위한 교육공간이다. 정규 교육과정인 국악 교육과 인문교육을 오는 11일부터 재개한다.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모든 교육은 마스크를 착용한 채 소인원으로 진행한다.

오는 14일 재개관하는 ‘화홍사랑채’ 의상체험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온라인 사전예약으로 운영한다. 또한, 상설체험으로 상설 포토존과 포토존에서 찍은 사진을 즉석에서 출력헤 컬러링을 할 수 있는 포토엽서 컬러링 체험을 진행한다.

한옥기술전시관
한옥기술전시관

‘한옥기술전시관’도 현재 비대면 프로그램 <집에서 만드는 한옥>을 성황리에 진행 중이다. 여기에 이달 말부터 성인을 대상으로 한 전문교육프로그램 <한옥배움터>와 <한옥3D 모델링 스케치업>을 운영할 예정이다. <한옥배움터>는 한옥의 입문과 설계, 역사를 이해하고 아름다운 한옥을 사진촬영하고 편집하는 학습 및 실습 프로그램이다. <한옥3D 모델링 스케치업>은 3D 스케치업 프로그램을 다루어 한옥 구조를 만들고 이미지를 렌더링 하는 수준 높은 전문 교육이다.

모든 공공한옥 시설은 누구나 부담 없이 방문 가능하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수원문화재단 홈페이지와 수원전통문화관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화서사랑채
화서사랑채

권오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