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대표 명소 자라섬 남도 꽃정원 개방 한달… 10만명 방문
가평군 대표 명소 자라섬 남도 꽃정원 개방 한달… 10만명 방문
  • 신상운 기자 ssw11256@daum.net
  • 입력   2020. 10. 29   오전 11 : 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라섬남도꽃정원

가평군의 대표 관광명소인 자라섬 남도 꽃정원이 지난달 재개장 이후 10만여명이 방문하는 등 포스트 코로나 시대 힐링장소로 주목받고 있다.

앞서 자라섬은 코로나19와 지난 8월 역대급 폭우로 인한 침수 등으로 폐쇄됐었다.

29일 군에 따르면 자라섬 남도 꽃정원을 지난달 26일부터 이달 말까지 관람료 5천원에 개방하고 있다. 관람료는 지역에서만 사용할 수 있는 지역화폐인 가평사랑상품권으로 교환된다. 개방 후 한달여 동안 하루 평균 3천300여명 등 모두 10만500여명이 찾았다.

지역경제 활성화도 효과를 거두고 있다. 농산물 및 음료 매출이 2억9천여만원에 이르기 때문이다.

김성기 군수는 “꽃정원 개방에 따른 장단점을 분석, 내년 봄·가을 꽃정원 조성에 적극적으로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자라섬남도꽃정원
자라섬남도꽃정원

가평=신상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