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6회 수원컵 전국사회인야구 대진추첨…우정·화합 대축제
제6회 수원컵 전국사회인야구 대진추첨…우정·화합 대축제
  • 김경수 기자 2ks@kyeonggi.com
  • 입력   2020. 11. 19   오후 3 : 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오후 수원시체육회 대회의실에서 제6회 수원컵 전국사회인야구대회 메이저리그 조추첨을 끝낸 팀 대표들이 선전을 다짐하는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윤원규기자
18일 오후 수원시체육회 대회의실에서 제6회 수원컵 전국사회인야구대회 메이저리그 조추첨을 끝낸 팀 대표들이 선전을 다짐하는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윤원규기자

경기일보사와 수원시야구소프트볼협회가 공동 주최하는 야구 동호인들의 축제 한마당 ‘제6회 수원컵 전국사회인야구대회’가 오는 21일 막을 올리는 가운데 메이저리그ㆍ마이너리그 대진이 정해졌다.

수원시야구소프트볼협회는 18일 오후 7시 수원시체육회 대회의실에서 각 리그에 출전할 팀 대표들이 참석해 대표자회의를 열고 대진을 추첨했다.

올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출전을 32개 팀으로 제한한 가운데 선수 출신이 포함된 메이저리그와 순수 동호인들로만 이뤄진 마이너리그 각 16개 팀이 출전해 그간 쌓아온 야구 실력을 맘껏 뽐낸다.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되는 이번 대회는 21일 탑동 1,2 야구장에서 개막경기가 동시에 진행된다.

18일 오후 수원시체육회 대회의실에서 제6회 수원컵 전국사회인야구대회 마이너리그에 참가하는 팀 대표들이 대진추첨을 하고 있다. 윤원규기자
18일 오후 수원시체육회 대회의실에서 제6회 수원컵 전국사회인야구대회 마이너리그에 참가하는 팀 대표들이 대진추첨을 하고 있다. 윤원규기자

첫 날 경기는 마이너리그다. 개막일인 21일 오전 8시 탑동1구장에서 스마일타이거즈와 KT엔돌핀스가, 2구장에선 HONE과 수원서부웨스터의 경기가 각각 열린다.

메이저리그 첫 경기는 다음 날인 22일 오전 8시 탑동1구장에서 수사랑과 젠틀맨의 대결로 확정됐고, 2구장선 KT스타즈와 나인버스터의 경기가 벌어진다.

이날 대진 추첨을 진행한 박주훈 수원시야구소프트볼협회 전무이사는 “6회째를 맞이한 이번 대회는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운 환경 속에서 진행되지만, 마이너리그ㆍ메이저리그 등 올해 총 32개 팀이 참가해 뜨거운 승부를 펼칠 것으로 예상한다”면서 “사회적 거리두기를 비롯해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대회가 잘 마쳐지도록 준비 잘 하겠다. 우정과 화합을 나누는 즐거운 축제의 장이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한편 수원시ㆍ수원시의회가 후원하고, 생활체육 야구의 저변확대와 동호인들의 여가선용 및 건강증진 도모를 위해 마련된 제6회 수원컵 전국사회인야구대회는 코로나19 여파로 개막식 없이 리그를 시작한다.

제6회 수원컵 전국사회인야구리그. 경기일보DB
제6회 수원컵 전국사회인야구리그. 경기일보DB

김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