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 딸 포함 일가족 3명 양성…확진자와 접촉
안성 딸 포함 일가족 3명 양성…확진자와 접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시 공도읍에서 한 가장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부인과 어린 딸 등 일가족 모두가 감염됐다.

안성시는 공도읍에 거주하는 A씨 일가족 3명이 검체결과 양성판정을 받았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확진 판정은 평택시에 직장을 다니는 A씨가 회사 직원(서울 거주 확진자)과 밀접 접촉한 후 감염된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지난 18일 가래와 기침증상을 보여 지난 22일 평택시 보건소에서 검체검사를 받은 후 양성으로 확진됐다.

이후 A씨 부인과 딸 등이 지난 23일 안성시 보건소에서 검체검사 결과 확진판정을 받으면서 일가족 3명이 잇달아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보건당국은 현재 이들 가족에 대해 역학조사를 벌이는 등 세부 동선을 파악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

안성=박석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