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침례교회, 발달 장애청소년 드림온학교에 200만원 후원금 전달
오산침례교회, 발달 장애청소년 드림온학교에 200만원 후원금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달 장애청소년들의 생활 자립을 돕는 드림온학교(학교장 김영식)는 오산침례교회(담임목사 김종훈)로부터 후원금 200만 원을 받았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후원은 오산에서 손수 농사를 지으며 수확한 쌀과 김치, 후원금 200만 원을 장애인을 위해 기부하고 싶다는 한기화씨의 뜻을 받아 김종훈 목사가 연결해 진행됐다. 후원금품 기증식에 참석한 장애인 보호자들은 따뜻한 마음이 담긴 후원과 격려에 감동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드림온학교는 경기도교육청에 등록된 기관으로 수원에 설립돼 성인 및 (발달)장애 청소년들에게 경제적 독립과 사회생활의 자립을 교육한다. 부설기관으로 장애인들의 예술활동을 돕는 JL한꿈예술단과 (발달)장애청소년교육연구소가 있다.

▲ 김영식 드림온학교장(왼쪽)과 후원자 한기화 여사
김영식 드림온학교장(왼쪽)과 후원자 한기화 여사

정자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