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아! 오프사이드…토트넘 100호골 아쉽게 무산
손흥민, 아! 오프사이드…토트넘 100호골 아쉽게 무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한국시간) 영국 스토크온트렌트의 베트365 스타디움에서 열린 2부리그 스토크시티와의 2020-2021 리그컵(카라바오컵) 8강전서 후반 31분 토트넘의 손흥민(가운데)이 골키퍼 키를 넘겨 골을 성공시키고 있다. 그러나 이 골은 오프사이드 판정을 받아 인정을 받지 못했다. 연합뉴스

손흥민(28)이 토트넘 유니폼을 입고 통산 100호 골을 터트렸지만 석연치 않은 판정으로 인정을 받지 못했다.

손흥민은 24일(한국시간) 영국 스토크온트렌트의 베트365 스타디움에서 열린 2부리그 스토크시티와의 2020-2021 리그컵(카라바오컵) 8강전서 후반 교체 투입돼 팀이 3대1 승리를 거두고 4강에 오르는 데 힘을 보탰다.

조제 모리뉴 감독은 이번 주 3경기를 소화해야 하는 일정을 감안 팀의 주축 선수인 손흥민의 체력 안배를 위해 벤치에 대기시켰다.

토트넘은 전반 22분 개러스 베일의 선제 헤딩골로 기선을 잡은 가운데 후반 베일을 빼고 손흥민을 투입했다.

하지만 후반 8분 스토크시티 조던 톰슨에게 동점골을 내준 토트넘은 17분 뒤 벤 데이비스의 중거리포로 다시 리드를 잡았다. 1골 차 리드를 지키던 토트넘은 후반 31분 손흥민이 골문을 갈랐다. 해리 케인의 연결을 받은 손흥민은 페널티지역 왼쪽을 돌파한 후 골키퍼 키를 넘겨 추가골을 넣었다.

그러나 선심의 깃발이 올라가면서 득점이 취소됐다. 손흥민의 반대편에 상대 선수 한 명이 더 앞서 위치했으나 VAR 판정이 이뤄지지 않아 판정은 뒤집히지 않았다.

토트넘은 후반 36분 케인의 쐐기 골이 터지며 2골 차로 승리했다.

황선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