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이탄희 의원 “용인 마북동 교동마을 전선지중화 사업 선정”
민주당 이탄희 의원 “용인 마북동 교동마을 전선지중화 사업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탄희 의원
▲ 이탄희 의원

더불어민주당 이탄희 의원(초선, 용인정)은 한국전력공사의 ‘2021년도 가공선로 지중화 사업’에 용인시 기흥구 마북동 교동마을 마북로 일원이 선정됐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지중화 사업은 마북동 258-1번지에서 마북IC사이 마북로 1.93㎞의 가공전선로를 매설하는 사업이다. 총 사업비는 103억원가량이 투입되며 한국전력공사와 용인시가 50%가량씩 부담한다.

해당 구간 전선지중화는 오는 8월 한전과 배전선로 협약체결 후 사업이 진행된다. 마북동 인근 주민들의 숙원사업이었던 이번 전선지중화 사업으로 보행자의 통행 불편 해소와 안전사고 예방, 도시미관 및 환경 개선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 의원은 “이번 사업을 통해 마북동의 환경 개선과 주민 안전 확보에 큰 발전을 이룰 것”이라며 “사업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진행과정을 세밀히 살피겠다. 앞으로도 지역구 주민들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노력을 꾸준히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송우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