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스타트업 지원사격… 사내외 벤처 21개 CES 2021 참가 지원
삼성전자, 스타트업 지원사격… 사내외 벤처 21개 CES 2021 참가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랩 인사이드_이지칼

삼성전자는 11일(미국 현지 시간)부터 온라인으로 열리는 세계 최대 전자전시회인 ‘CES 2021’에 스타트업이 참가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6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사내 벤처 육성 프로그램인 ‘C랩 인사이드’의 우수 과제 4건, 사외 스타트업 프로그램 ‘C랩 아웃사이드’로 육성한 스타트업 17곳 등 총 21개 스타트업의 온라인 전시 참가를 도울 계획이다. 이는 삼성전자가 2016년부터 스타트업의 CES 참가를 지원한 이래 가장 많은 숫자다.

삼성전자는 C랩 인사이드의 우수 과제는 ▲스마트폰을 활용해 영화관 화질을 그대로 집에서 즐길 수 있도록 하는 화질조정 솔루션 ‘이지칼(EZCal)’ ▲산소를 간편히 저장·휴대하는 기기 ‘에어포켓(Air Pocket)’ ▲의류 소재 분석에 인공지능(AI)을 활용해 최적의 관리 방법을 추천하는 사물인터넷(IoT) 기기 ‘스캔앤다이브(Scan&Dive)’ ▲음식을 분석해 취향에 맞는 와인을 추천하는 서비스 ‘푸드앤소믈리에(Food&Sommelier)’ 등이다.

이와 함께 ‘C랩 아웃사이드’로 지원받은 17개 스타트업 역시 CES 2021 참가를 시작으로 해외 시장 공략에 나선다. 대표적으로 ‘딥핑소스(Deeping Source)’는 AI를 기반으로 데이터 내 개인 식별정보는 제거하고 학습에 꼭 필요한 정보만 보존하는 기술과 저작권 보호 기술을 선보인다.

한인국 삼성전자 창의개발센터장 상무는 “스타트업들이 세계 무대에서 기술력과 경쟁력을 입증해 새로운 사업 기회를 모색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태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