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WHO 고령친화도시 국제네트워크 가입 승인 목표 추진
의왕시 WHO 고령친화도시 국제네트워크 가입 승인 목표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령친화도시 조성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의왕시가 WHO(세계보건기구) 고령친화도시 국제네트워크(Global Network of Age-Friendly Cities & Communities, GNAFCC) 가입 승인을 추진한다.

WHO 고령친화도시 국제네트워크는 WHO가 세계적인 고령화와 도시화 추세에 더욱 효과적으로 대응해 나가기 위해 지난 2006년부터 추진한 범세계적 프로젝트다.

WHO는 세계 인구의 고령화에 대해 세계 각 도시가 ‘나이듦’에 대해 자연스럽게 받아들이고, 예방적ㆍ긍정적 관점에서 활력있는 노후생활에 관심을 갖고 지역사회가 고민하고 같이 해결하자는 취지에서 고령친화도시 조성사업을 추진 중이다.

특히 고령친화도시는 어르신이 건강하고 활력있는 사회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정책과 인프라, 서비스 등이 조성된 도시로 궁극적으로는 어르신을 비롯해 전 세대가 다 같이 살기 좋은 환경이 조성된 도시를 의미한다.. 어르신 지원 프로그램과 사회참여 현황, 주거, 교통, 건강 등 다양한 분야의 정책과 향후 글로벌 네트워크 기여계획 등을 종합적으로 심사해 최종 가입이 승인된다.

▲ 고령친화도시 조성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1)
고령친화도시 조성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시는 이를 위해 18일 대회의실에서 김상돈 시장과 박형구 시의원, 관련 전문가 및 관계공무원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고령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보고회는 노령인구 증가로 인해 빠르게 진행 중인 고령사회를 대비해 어르신은 물론 모든 세대가 다 같이 행복한 복지정책을 마련하고자 진행됐다.

특히 WHO가 제시한 영역별 세부 실행과제에 대해 지역 특성에 맞는 추진방안을 검토하고 WHO 고령친화도시 국제네트워크 가입 승인방안도 논의했다.

김상돈 의왕시장은 “고령친화도시 조성으로 어르신을 위한 소통과 존중, 여가, 일자리, 건강과 돌봄 등 다양한 영역에 걸친 정책 더불어 베이비붐세대 등 중장년층의 노후 준비를 위해 의왕시에 적합한 중장기적인 세부실행과제를 수립해 앞서가는 복지행정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WHO 고령친화도시 국제네트워크 가입 승인을 목표로 정책을 수립, 고령사회에 대비한 체계적이고 적극적인 복지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의왕=임진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