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착한 임대인 운동’ 6월까지 연장…임대료 50% 인하
IBK기업은행, ‘착한 임대인 운동’ 6월까지 연장…임대료 50% 인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합금지업종 기업은 영업금지 해당 기간 월 임대료 100% 면제
IBK기업은행 본점 전경사진

기업은행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을 지원하고자 지난해부터 이어 온 ‘착한 임대인 운동’을 연장한다.

IBK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은 1월부터 6개월 동안 은행이 보유한 건물의 임대료를 50% 인하한다고 25일 밝혔다.

또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집합금지업종’ 대상에 포함된 기업에는 영업금지 해당 기간의 월 임대료를 100% 면제한다.

기업은행은 지난해 3월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해 대구·경북지역의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임대료의 50%를 그 외 지역은 30%를 인하해 왔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 상황이 길어지면서 고정적인 임차료를 내야 하는 임차인의 어려움을 덜어주고 위기를 함께 극복하려고 임대료 인하 확대와 연장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민현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