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경기지역본부, 과천지구 등 사전청약 건설현장 특별점검
LH 경기지역본부, 과천지구 등 사전청약 건설현장 특별점검
  • 홍완식 기자 hws@kyeonggi.com
  • 입력   2021. 01. 25   오후 4 : 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성호 LH 경기지역본부장(가운데)이 사전청약 지구인 과천지구 건설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LH 경기지역본부 제공

한국토지주택공사(LH) 경기지역본부(본부장 김성호)가 하반기 예정된 주택 사전청약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주요 건설현장의 특별점검을 실시했다.

LH 경기지역본부는 25일 3기 신도시 핵심사업 지구인 과천지구를 중심으로 의왕 청계2지구, 군포 대야미지구 등을 돌며 특별점검을 시행했다고 25일 밝혔다.

LH 경기지역본부는 이번 현장 점검을 시작으로 인허가 등 사전청약 선행업무를 차질없이 진행할 계획이다. 또한 향후 사전청약 후 본 청약까지 토지취득, 단지조성 등 주택사업 일정을 더욱 철저히 관리할 방침이다.

김성호 본부장은 “주택 사전청약의 성공은 차질 없는 인허가 및 품질 높은 단지 조성 등 현장의 힘이 적극 뒷받침돼야 한다”며 “지속적인 건설현장 점검은 물론 본부 내 주택공급협의체를 운영하고, 지자체 등 대외기관과의 협조체계를 더욱 강화해 도민들이 집 걱정을 덜도록 일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LH 경기지역본부는 오는 7월 과천지구 등 7개 지구, 6천625호의 주택을 사전청약으로 순차 공급할 예정이다.

▲ 김성호 LH 경기지역본부장(앞)이 사전청약 지구인 과천지구 건설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LH 경기지역본부 제공
김성호 LH 경기지역본부장(앞)이 사전청약 지구인 과천지구 건설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LH 경기지역본부 제공

홍완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