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T, 중소식품기업 온라인 판로 확대…네이버와 맞손
aT, 중소식품기업 온라인 판로 확대…네이버와 맞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이버 기획관 ‘찬들마루N’ 배너이미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네이버와 손잡고 국산 원료를 사용하는 중소식품기업(농공상융합형 중소기업)의 온라인 판로 확대에 나선다고 25일 밝혔다.

aT는 올해 네이버와 업무협력을 시작으로 늘어나는 온라인 식품구매 수요에 적극 대응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aT는 네이버 스마트스토어를 운영하는 개별 농공상기업의 제품을 한곳에 모아 농공상 네이버 기획관 ‘찬들마루N’을 오픈했으며, 또 설 명절 기간에는 ‘천하제일 설 선물 대전’을 주제로 세대별 선호하는 맞춤 제품들을 선보일 계획이다.

윤영배 aT 농식품거래소 본부장은 “중소식품기업의 성장이 우리 식품산업이 앞으로 나아가는 밑거름”이라며 “대세가 된 온라인 시장에서 중소식품기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수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