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남춘 인천시장, 인천형 뉴딜 위한 경제 행보 나서…포스트코로나 적극 대비
박남춘 인천시장, 인천형 뉴딜 위한 경제 행보 나서…포스트코로나 적극 대비
  • 이승훈 기자 hun@kyeonggi.com
  • 입력   2021. 01. 27   오후 7 : 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태츠칩팩코리아 방문 : 27일 중구 스태츠칩팩코리아 반도체 생산라인에서 박남춘 인천시장이 김원규 대표이사의 설명을 듣고 있다./인천시 제공

박남춘 인천시장이 인천형 뉴딜을 구축하기 위한 ‘경제 행보’에 나섰다. 코로나19로 어려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포스트코로나에도 적극 대응한다는 목표다.

박 시장은 27일 인천 영종국제도시에 있는 (유)스태츠칩팩코리아를 방문해 인천지역 인재의 우선 채용을 요청했다. 스태칩픽코리아는 글로벌 반도체 후공정 기업(중국)이다. 최첨단 기술(5G·IOT·AI·자율주행) 제품개발 및 생산에 초점을 맞추기 위해 올해 1천500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박 시장은 인천의 첨단 신산업을 육성하고 청년 일자리 창출 역할을 할 ‘인천 스타트업파크’ 육성에도 집중할 계획이다.

박 시장은 “포스트코로나 시대 핵심 과제는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속가능한 미래 산업 발굴”이라고 했다. 이어 “4차산업 혁명시대에 인천 경제 생태계 혁신성장을 지원하고, 청년 창업자의 지속가능한 도전 지원 및 양질의 일자리 확충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이승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