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투, 해외주식 상품권 ‘스탁콘’ 인기…4천건 판매 돌파
신한금투, 해외주식 상품권 ‘스탁콘’ 인기…4천건 판매 돌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접 사용 고객 2030세대…가장 많이 매수한 종목은 테슬라

신한금융투자(대표이사 이영창)는 해외주식 스탁콘 판매량이 4주만에 4천건을 돌파했다고 28일 밝혔다.

스탁콘은 신한금융투자에서 발행한 해외주식 상품권으로 이를 통해 해외 우량 주식 주주가 될 수 있다. 카카오톡 선물하기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스타벅스 4천100원권, 넷플릭스 1만2천원권, 애플 2만5천원권, 테슬라 3만원권 총 4종류로 구성됐다. 스탁콘 금액만큼 언급된 종목이나 투자를 원하는 다른 종목(소수점 가능종목 내)도 매수할 수 있다.

스탁콘을 직접 사용한 고객은 2030세대가 78%로 (20대 38%, 30대 40%)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 이는 해외주식에 대한 관심도가 높고 카카오 선물하기 플랫폼에 대한 접근성이 높은 것이 이유로 분석됐다. 또한 가장 높은 연령대로는 78세 시니어 고객도 있었다. 사용자 남녀 비율은 남자 53%, 여자 47%로 남녀 비슷한 사용률을 보였다.

스탁콘으로 해외주식을 매수한 추이를 보면 주말을 앞둔 금요일이나 연휴 전날의 매수량이 평일보다 증가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는 바쁜 평일보다 여유롭게 주말 저녁 해외주식을 매수한 것으로 보인다, 4종류의 스탁콘 중 가장 인기가 있었던 스탁콘은 테슬라 3만원권으로 전체 판매 건수 중 32%를 차지했다.

선물 받은 스탁콘으로 가장 많이 매수한 종목은 테슬라였다. 이어서 애플, 스타벅스, 넷플릭스를 주력으로 매수했다. 이외에도 꾸준히 배당을 주는 AT&T와 리얼티 인컴, 미국 바이든 대통령 친환경 수혜주 퍼스트 솔라, 코로나19 백신 수혜주인 화이자 등이 인기가 있었다.

신한금융투자 관계자는 “소비자 접근이 쉬운 카카오 선물하기에서 스탁콘을 선물해 소비자의 소액투자 기회가 확대되고 해외투자에 관심이 높아지는 효과가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민현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