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체육회, 100여명 ‘사랑의 헌혈’ 캠페인 참여
수원시체육회, 100여명 ‘사랑의 헌혈’ 캠페인 참여
  • 김경수 기자 2ks@kyeonggi.com
  • 입력   2021. 01. 28   오후 8 : 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부터 이틀간 시체육회관ㆍ선수촌서 진행
28일 박광국 수원시체육회장(가운데)과 시 직장운동부 선수들이 사랑의 헌혈 캠페인에 참여한 후 덕분에 챌린지를 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수원시체육회 제공

수원시체육회가 28일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혈액 부족 해소에 도움을 주기 위해 단체 헌혈을 했다.

수원시체육회 직원과 직장운동경기부 소속 선수 등 100여명은 29일까지 수원시체육회관과 선수촌에서 사랑의 헌혈 캠페인을 진행한다. 

헌혈 캠페인은 코로나19 장기화로 헌혈인구가 급감함에 따라 적정 혈액 보유량 유지가 어려운 의료현장에 도움을 주고자 수원시체육회가 마련했다.

박광국 수원시체육회장은 “코로나19로 헌혈 참여자가 줄어 혈액 수급이 어려운 상황이라는 소식을 접해 늘 안타까운 마음이 있었는데 우리 직장운동경기부 선수단과 사무국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고맙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박 회장은 “이번 헌혈이 의료현장과 혈액 부족 상황을 극복하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 새 생명을 살리는 헌혈운동에 수원시체육회 임원과 종목단체 관계자 등 더 많은 시체육인들이 동참할 수 있도록 홍보하겠다”고 덧붙였다.

김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