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재난기업 역량강화 컨설팅 결과 95% 만족
정부,재난기업 역량강화 컨설팅 결과 95% 만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가 재난안전기업 24곳을 선정해 역량강화 컨설팅 진행한 결과 참여기업 만족도가 95%로 나타났다.

행정안전부는 우수한 재난안전 분야 기술·제품을 보유한 24개 중소(중견)기업을 선정해 맞춤형 종합 컨설팅을 실시한 결과, 95%의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고 2일 밝혔다. 분야별 기업의 수준을 10점 만점을 기준으로 진단한 결과 컨설팅 후 평균 점수가 1.7점 향상된 것으로 조사됐다.

‘재난안전기술 사업화 역량 강화 컨설팅 지원사업’은 우수한 재난안전 기술·제품을 보유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사업화 전 과정에서 겪는 애로사항을 해소하고 재난안전기업의 역량 강화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참여기업은 공고를 통해 모집했으며 기업의 가능성, 기술의 우수성 등을 종합해 선정됐다.

참여기업은 희망하는 분야의 전문컨설턴트와 직접 상담을 통해 기업의 현황에 맞는 상담을 지원받았다. 컨설팅 절차는 현장진단, 문제점 진단, 원인 분석, 대안 제시, 컨설팅 실시 등으로 진행됐다.

그 결과 참여기업의 만족도는 95%로 나타났으며, 현업 활용 만족도 89.6%, 컨설턴트 만족도 99%, 컨설팅 프로그램 만족도 96.6% 등으로 높은 만족도가 확인됐다.

또한 참여한 기업의 수준을 5개 분야로 나누어 진단한 결과 컨설팅 전 평균 점수는 6.9점이었지만, 컨설팅 후 평균 점수는 1.7점 향상된 8.6점을 기록해 컨설팅이 참여기업의 역량 강화에도 기여한 것으로 조사됐다.

행안부는 올해에는 더욱 효과적인 역량 강화 컨설팅 지원 사업을 실시할 계획이다. 아울러 다양한 지원사업(사업화 지원, 안전기술대상, 안전산업 박람회 등)과 연계를 통해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고, 컨설팅 참여기업 중 우수기업에 대해 해외시장 진출 등 심화된 컨설팅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강해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