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대, 산자부 산업인공지능 전문인력 양성 대학에 선정
경기대, 산자부 산업인공지능 전문인력 양성 대학에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년간 연 5억원 국비 지원 받아
경기대학교 제공/경기대학교 전경

경기대학교(총장 김인규)는 산업통상자원부 산업인공지능 전문인력 양성사업의 신규 참여 대학에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인공지능 전문인력 양성대학에 선정된 경기대는 3년 동안 연 5억원의 국비를 받는다.

산업인공지능 전문인력 양성사업은 이 분야의 연구개발과 응용을 통해 국내 제조업과 연관 산업을 발전시킬 교육기반 구축, 융합형 석박사과정 인력 양성이 목적이다. 한국전자기술연구원 스마트제조혁신센터(센터장 송병훈)가 총괄을 맡고, 고려대, 서울대, 포항공대, 한양대가 참여하고 있다.

경기대는 교비대응자금을 투입해 해당 사업과 빅데이터, 인공지능 응용기술 개발을 위해 대학중점연구소로 선정된 콘텐츠융합소프트웨어연구소(소장 김광훈), GRRC인 지능정보융합제조연구센터와 함께 트로이카 체제로 AI 중심의 교육과 연구를 지원할 계획이다.

경기대 사업 책임자인 산업시스템공학과 장태우 교수는 “경기도의 지역협력연구센터(GRRC) 사업으로 2017년부터 지능정보융합제조연구센터를 운영하며 산학협력연구를 추진했던 경험과 교내 특성화사업의 경험이 큰 도움이 되었다”면서 “AI컴퓨터공학부와 함께 제조, 물류 분야 참여기업들과 협력해 산업인공지능 기술 활용역량을 가진 우수한 학생들을 양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대학교는 산업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2021학년도부터 학과 단위로는 인공지능전공과 지능형로봇전공, 단과대학은 인공지능, 컴퓨터공학, 산업시스템공학, 경영학 등의 전공을 통합한 소프트웨어경영대학을 신설했다.

박명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