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 재창업 성공 위해 원스톱 서비스 지원
소상공인 재창업 성공 위해 원스톱 서비스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가 소상공인의 재창업 성공을 위해 컨설팅부터 사업화·사후관리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지원한다.

경기도는 오는 31일까지 ‘20201년도 소상공인 재창업 지원사업’ 대상자를 모집한다고 22일 밝혔다.

재창업 역량은 충분히 갖췄지만 자금부족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이 성공적으로 재기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함이다.

지난해에는 40명의 도전자를 선정, 지원해 39명이 재창업에 성공하는 성과를 거뒀다.

올해 모집 규모는 40명이다. 대상은 2020년 12월 말 이전 폐업한 적이 있는 경기도민 중 올해에 재창업 희망자면 참여할 수 있다. 모집은 음식업, 도·소매업, 서비스업, 제조업 4개 분야이다.

지원 대상으로 선정되면 자존감 회복과 재도전 성공마인드 고취, 재창업 역량 강화 등을 목적으로 한 ‘재창업 교육’을 받을 수 있다. 또 전문 컨설턴트들이 직접 소상공인들의 재창업 전·후 애로사항을 청취 후 실질적으로 적합한 사업운영 방향을 전반적으로 지도하는 ‘맞춤형 컨설팅’도 지원한다.

재창업 교육을 수료한 뒤 도내 사업자 등록을 마칠 경우 시설 설치비, 홍보마케팅 등 사업화에 필요한 지원사업을 최대 2천만 원 한도 내에 지원받는다.

운전·시설자금 등 재창업자금에 대한 보증지원도 이뤄진다. 지원한도는 개인신용도에 따라 최대 1억 원까지이다. 재창업 교육 수료자는 기존 보증금액이 남아있어도 보증한도 내에서 추가 보증지원이 가능하다.

올해부터는 전년도에 지원받은 소상공인들을 대상으로 컨설팅 및 홍보비를 지원하는 등 사후관리도 이뤄진다.

조장석 경기도 소상공인과장은 “소상공인들이 코로나19 등으로 폐업까지 하는 안타까운 일이 발생하고 있다”며 “재창업의 역량, 성장 가능성 등을 갖춘 대상자를 선발해 재도전의 꿈을 이루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창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