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세연구원, 경기연과 연구 교류협력 강화하기로
지방세연구원, 경기연과 연구 교류협력 강화하기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지방세연구원(원장 강병규)과 경기개발연구원(원장 홍순영)이 양 기관의 발전을 위해 공동연구와 연구인력 교류 사업을 강화하기로 했다.

한국지방세연구원은 28일 오전 여의도 소재 지방세연구원 대회의실에서 연구교류협력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지방세제 등 관심 분야에 관한 공동연구와 학술연구 자료 공유, 학술회의 공동개최, 연구 인력 교류에 합의했다.

한국지방세연구원은 국내 244개 지자체가 공동으로 출연, 지난해 4월에 설립된 지방세 전문연구 기관이다. 지방세연구원은 이번 경기연과의 업무협약 체결을 계기로 지자체 발전을 위한 보다 실효성 있는 연구방안이 마련되는 것은 물론 두 기관의 연구 및 학술 교류를 통해 관련분야 연구의 시너지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동균 한국지방세연구원 대외협력실장은 “업무협약 후 첫 번째 사업으로 경기도 현안사항 가운데 하나인 ‘지방교육재정의 효율적 운영방안’과 ‘공여구역 주변지역 등 투자촉진을 위한 연구’를 양 기관에서 공동으로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강해인기자hikang@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