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립니다] 새 오피니언 새 아침을 엽니다
[알립니다] 새 오피니언 새 아침을 엽니다
  • 경기일보
  • 승인 2018.09.03
  • 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목 없음-1 사본.JPG
풍요의 계절, 9월을 맞아 경기일보 새 오피니언 필진이 독자들을 찾아갑니다. 특히 이번 개편에는 정치ㆍ경제ㆍ문화 칼럼을 강화해 보다 다양하고 깊이있는 정보를 제공합니다.

월요일 ‘아침을 열면서’는 ▲김도균 경희대 체육대학원 교수 ▲송한준 경기도의회 의장 ▲오현순 매니페스토연구소장 ▲유정훈 아주대 교수의 칼럼으로 한주를 시작합니다. 이어 ‘이슈&경제’에서는 ▲국승용 한국농촌경제연구원 연구위원 ▲김기흥 경기대 경제학과 명예교수 ▲이연희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수석연구원 ▲조용현 중소기업연구원 연구위원이 참여해 경제 이슈를 분석합니다.

화요일 ‘경기시론’은 ▲김성균 수도권기상청장 ▲김양옥 한국출산행복진흥원장 ▲안해용 경기도교육청 학생위기지원단장 ▲전미옥 중부대 교양학부 교수 ▲정재훈 한국정신보건연구회 정책이사가 각종 시사 현안을 균형 잡힌 시각으로 진단합니다. ‘기명칼럼’은 ▲변평섭 칼럼니스트 ▲송수남 전 언론인 ▲유영옥 국민대 교수·국가보훈학회장 ▲이범관 전 서울지검장 ▲이재진 변호사ㆍ경기중앙지방변호사회 사무국장이 품격있는 글을 선보입니다.

수요일 ‘세계는 지금’은 ▲박성빈 아주대 국제학부장·일본정책연구센터장 ▲우형록 경기대 융합교양대학 교수 ▲최민성 한신대 한중문화콘텐츠학과장이 세계 현안을 다양한 시각으로 전달합니다.

목요일 ‘문화카페’는 ▲김찬동 수원시미술관사업소장 ▲장영란 한국외대 미네르바교양학부 교수 ▲전성임 경기도박물관협회장 ▲한덕택 남산골 한옥마을 예술감독 ▲함신익 심포니 송 예술감독이 독자들을 문화세계로 초대합니다.

지친 마음을 편안하게 해 줄 ‘삶과 종교’는 ▲강종권 구세군사관대학원대학교 교수 ▲김원명 한국외대 철학과 교수 ▲변기영 천주교 몬시뇰 ▲수원사 주지 세영 스님 ▲조상훈 만방샘 목장교회 목사ㆍ수지지부 FIM이슬람선교학교장이 집필합니다.

독자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성원 바랍니다.

연예 24시